악역을 또 살렸습니다

한처음
프리미엄 완결
완결
오로지 아름다운 마음씨만 가진 민폐 여주에 빙의했다. 불쌍하다는 이유로 악역을 살려주고, 덕분에 내내 납치당하고, 숲 속을 도망치고, 결국에는 전쟁의 빌미까지 제공하는 민폐 여주에! 하지만 난 다를 거야. 백마 탄 왕자와 알콩달콩 하기에도 시간은 모자라니까. 해야 할 일은 단순해. 악역을 살리지 않는 것. 그런데 왜 정신을 차려보니 악역을 살리다 못해 그 인간 손을 잡고 식장에 들어가고 있지? 첫날 밤, 방문을 열고 들어오는 그의 벌어지는 가운 사이로 보이는 몸매가 예술… 이 아니라 지금 이게 뭐 하자는 짓이지? “만져 봐도 좋아.” 가운 사이로 드러나는 허벅지를 가릴 생각은커녕, 오히려 만지라고 부추기기까지 한다. “…좋아.” 아니, 이게 아니잖아. 지금 물어봐야 할 것은 이게 아니다. “왜 이러는 거야? 원해서 한 결혼도 아니잖아.” “그대는 원했잖아. 그리고 난 남편을 도리를 다 한다고 맹세했고.”
#로맨스판타지 #환생 #정략결혼 #계략녀 #나쁜남자 #로맨스판타지
구독 36추천 22조회 10,545댓글 9
완결
#로맨스판타지 #환생 #정략결혼 #계략녀 #나쁜남자 #로맨스판타지
구독 36추천 22조회 10,545댓글 9

미노벨을 위해 작품을 응원해주세요!
미노벨에게 큰 힘이 됩니다 작가님 후원

총 회차 (108)

신고

악역을 또 살렸습니다

한처음

신고사유 (신고 사유를 선택해주세요.)

  • 0 / 250

당첨을 축하드립니다
이벤트 당첨을 축하드립니다.
로그인/회원 가입 하시면
노벨패스 멤버십 7일 무료 이용!
※ 오늘만 혜택 적용
"7일 무제한 무료체험"
시작하세요.
시크릿S관
시크릿S관
이벤트 당첨을 축하드립니다.
로그인/회원 가입 하시면
노벨패스 멤버십 7일 무료 이용!
확 인
도장
완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