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태자비의 남자 [외전포함]

완결
“잠자리 파트너로서 나 어때요?” “하고 싶단 말입니까, 아니면 해 달라는 겁니까.” 대한제국에서 오직 ‘황태자비’가 되기 위해 살아온 여자, 차이수. 그런데 국혼 하루 전날, 황태자가 살해된다! 그리고 얼굴조차 보지 못한 황태자의 처소에서 나온 이수의 립스틱. 그녀는 그렇게 황태자 살인 사건의 용의자로 지목되는데……. “지금부터 차이수 씨는 황태자 살인 사건으로 조사받게 됩니다.” 궐을 벗어나고 싶은 그녀 앞에 까칠한 검사, 윤강욱이 나타난다. 이수에게 남은 희망은 오직 눈앞에 있는 남자, 윤강욱 단 하나였다. 어떤 일이 있어도 이 남자를 사로잡아야 한다, 하지만. “고작 눈도 못 맞추는데 나랑 입을 맞출 수 있겠습니까?” “아직도 그쪽한테 나, 괜찮은 여자예요?” 점점 그가 마음에 들어올수록 이수는 제 결정을 후회하게 되고. “끝까지 해보자, 황태자비 후보 차이수와 검사 윤강욱이 엮인 소문의 끝이 뭔지.” “나랑 엮이면 검사님만 힘들어요. 소문은 책임지라면 질게요.” 멈출 수 없는 강욱은 소문에 쫓겨 자신을 밀어내는 이수의 숨을 삼켜 버린다. “이젠 내가 하고 싶어, 황태자비의 남자.”
#로맨스판타지 #황실 #계약연애 #역사/시대물
구독 0추천 0조회 78댓글 0
완결
#로맨스판타지 #황실 #계약연애 #역사/시대물
구독 0추천 0조회 78댓글 0

미노벨을 위해 작품을 응원해주세요!
미노벨에게 큰 힘이 됩니다 작가님 후원

총 회차 (78)

신고

황태자비의 남자 [외전포함]

진숙

신고사유 (신고 사유를 선택해주세요.)

  • 0 / 250

당첨을 축하드립니다
이벤트 당첨을 축하드립니다.
로그인/회원 가입 하시면
노벨패스 멤버십 7일 무료 이용!
※ 오늘만 혜택 적용
"7일 무제한 무료체험"
시작하세요.
도장
완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