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 내 발에 입 맞추세요

정예람
프리미엄 완결
완결
제국의 마지막 공주, 베로네세는 사랑한다고 믿었던 약혼자의 배신으로 탑에 잠들었다. 이백 년이 흐른 후, 그녀는 눈을 뜬다. 그런데 약혼자 테세우스가 살아 있었다. 공주가 잠들기 전 퍼부었던 저주에 갇힌 채로. “너는 나를 보지 않고는 더 이상 잠들 수 없을 거란다.” 영원히 잠들 수 없게 된 테세우스. 그는 베로네세가 깨어나자 애증에 찬 얼굴로 속삭였다. “이백 년 전. 우리가 못 나누었던 사랑을, 이제야 나눌 수 있겠습니다.” 그리고 평생을 바쳐 공주의 신비한 힘, ‘황가의 유산’을 연구해 온 남자. 세르주가 찾아와, 눈을 뜬 그녀의 앞에 무릎을 꿇는데……. * “전하, 저를 곁에 두어 주십시오.” 그의 목소리가 미미하게 떨렸다. “세르주…….” “저를 가지십시오.” 세르주가 베로네세의 쇄골에 자잘하게 입을 맞추었다. 마치 각인을 남기는 것 같은 움직임이었다.
#로맨스판타지
구독 1추천 0조회 9댓글 0
완결
#로맨스판타지
구독 1추천 0조회 9댓글 0

미노벨을 위해 작품을 응원해주세요!
미노벨에게 큰 힘이 됩니다 작가님 후원

총 회차 (80)

신고

어서, 내 발에 입 맞추세요

정예람

신고사유 (신고 사유를 선택해주세요.)

  • 0 / 250

당첨을 축하드립니다
이벤트 당첨을 축하드립니다.
로그인/회원 가입 하시면
노벨패스 멤버십 7일 무료 이용!
※ 오늘만 혜택 적용
"7일 무제한 무료체험"
시작하세요.
도장
완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