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연에서 사랑까지

완결
“분홍반 선생님 있잖아, 집에서 쫓겨나게 생겼다지 뭐야.” 한울유치원 분홍반 담임선생님, 유연주. 꿈을 안고 서울로 상경해 고생이란 고생은 다했지만 손바닥만 한 옥탑방에 제 한 몸, 뉘일 수 있다는 것에 행복했다. “아가씨, 방 좀 비워 줘야겠어. 들었지? 이 지역 싹, 재개발된다고.” 그런데 이게 웬 날벼락인지. 재개발이라니! “한이를 위해서라도 재혼을 생각해 봐야 하지 않겠니?” 잘나가는 변호사지만 6살 아이를 혼자 키우는 미혼부, 최진욱. 사법고시 축하주를 마시고 모르는 이와 하룻밤을 보냈다. 아이의 엄마는 출산 직후 사라졌고 한을 바라보며 산 세월 6년. “이번 달 무료 변호에 채택된 주택 관련 사건입니다.” 학부모가 아이의 유치원 담임선생님과 동거를? “유연주 씨, 당신이 점점 좋아지는데 어떡할까요.” 그들의 달콤하고 사랑스러운 우연, 과연 사랑이 될까요? 우연에서 사랑까지.
#현대로맨스 #현대로맨스
구독 0추천 0조회 2댓글 0
완결
#현대로맨스 #현대로맨스
구독 0추천 0조회 2댓글 0

미노벨을 위해 작품을 응원해주세요!
미노벨에게 큰 힘이 됩니다 작가님 후원

총 회차 (77)

신고

우연에서 사랑까지

달섬

신고사유 (신고 사유를 선택해주세요.)

  • 0 / 250

당첨을 축하드립니다
이벤트 당첨을 축하드립니다.
로그인/회원 가입 하시면
노벨패스 멤버십 7일 무료 이용!
※ 오늘만 혜택 적용
"7일 무제한 무료체험"
시작하세요.
도장
완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