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생은, 내가 쓴 소설 속에서

starLuna
독점 자유
구독 4추천 6출판응원 1조회 29댓글 3
휴재
결코 순탄치 않았던 전생. 어릴 적 부모에게 버림받고 각종 아르바이트를 전전하다 과로로 쓰러진 다연은 어린시절 자신을 모티브 삼아 썼던 소설 속에서 깨어나는데... 전생의 날 똑 닮은 현생의 나는 이름도 써 준 적 없는, 소설과 완전 무관한 백작영애...? "소설 속 주인공들? 걔네는 어련히 알아서 잘 살테니 상관말고, 이번 생에선 여유롭게, 내 삶을 살아야겠어!" 라고 다짐했건만...모두와 엮여버렸다? 아니, 이미 단단히 엮여있던 사이였다고...? 조용히 그들 인생에서 사라져주....려고 했는데, 너희, 나한테 왜 이래? 심지어 나, 빙의한 게 아니라 환생이라고? 그런데 왜 어릴 적 기억이 하나도 없는 거야....? 빙의한 줄만 알았던 그녀의 두 번째 삶. 작가 메일 : starluna323@naver.com
#로판 #착각 #환생물 #첫사랑 #잔잔 #능력남 #기억상실
#로판 #착각 #환생물 #첫사랑 #잔잔 #능력남 #기억상실
구독 4추천 6출판응원 1조회 29댓글 3

신고

현생은, 내가 쓴 소설 속에서

starLuna

신고사유 (신고 사유를 선택해주세요.)

  • 0 / 250